보도자료

고객지원 보도자료
[2017-12-21, 인공지능 기반 배전망 운영 기술 개발 착수]2017-12-21 09:53:41.0

- 다접속 분산전원 연계 등 복잡한 배전망 상태의 추정기법 연구 국내 최초 시도
- 전력시장의 변화에 따른 배전그리드의 지능형 운영 가능


인공지능.jpg


□ 한전 전력연구원(원장 배성환)은 분산 전원 및 에너지저장장치, 전기차 충전 등 복잡해지는 배전전력망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‘인공지능 기반 배전망 상태추론 기술’ 개발에 착수함.

  ○ 전력연구원은 신재생발전, 배전용 ESS, 전기차 등 다양한 발전원과 에너지저장장치가 연계된 배전계통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2020년까지 빅데이터와 딥러닝 인공지능 기법을 도입한 능동형 배전망의 설계 및 운영·관리 기술을 국내 최초로 개발할 계획임.


□ ‘인공지능 기반 배전망 상태추론 기술’은 지능형 배전설비, 신재생 발전원, 전기차 등 에너지저장장치 간에 이루어지는 다양하고 복잡한 상호관계 및 영향을 종합적으로 판단하고 추론함으로써 능동형 배전그리드 운영 및 관리에 필요한 여러 가지 상황 정보를 도출할 수 있음.

 ○  빅데이터 분석 기술을 전력정보 데이터에 적용하여 배전 그리드의 상태를 예측, 추정하는 기반 기술로, 지능형 자산관리, 배전그리드 상태추론, 영상인식 기반 배전설비 관리 기술 등 3개의 기술 분야로 나누어 개발할 예정임.


※ 지능형 자산관리 시스템 : 예방정비 중심으로 수행된 기존의 자산의 교체 및 관리에서 나아가, 다양한 정보를 이용하여 불량 유형과 장애 시기를 추론 엔진을 통하여 분석함으로써 자산을 보다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음.

※ 배전그리드 상태추론 기술 : 전력공급 환경 급변에 대한 신속한 대응을 목표로 지능형 배전그리드 운영 엔진을 개발하는 것으로 분산자원이 복잡하게 연결된 배전그리드의 효율적 운전, 분산자원 출력 급변, 부하변동으로 인한 문제를 예측 대응하여 안정적 전력공급이 가능함.

※ 영상인식 기반 배전설비 관리 기술 : 영상과 인공지능을 이용하여 운영자의 주관적 판단 없이 설비 손상 및 주변 환경에 의한 고장 발생 우려 개소 등을 사전에 검출하여 사전 예방조치를 가능하게 함.
 
□ 전력연구원은 ‘인공지능 기반 배전망 상태추론 기술’의 개발을 통해 다양한 배전계통 운영시스템의 운영 정보를 종합적이고 유기적으로 분석하고 배전망 및 배전설비 상태를 사전에 판단함으로써 전력 생산부터 소비까지 이르는 배전 분야의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핵심기술을 확보하게 될 것으로 기대함. 
  

[주요보도 URL]

 ○